엄마를 버렸어요

저자소중애 글 / 고우리 그림

정가12,000원

분량48

ISBN9791188909063

출판사봄봄출판사

출간일2018-06-29

아름다운 그림책 72권. 아리는 텔레비전 보는 시간이 정말 좋다. 그런데 엄마는 아리의 마음을 모르는지 잔소리만 잔뜩 하고 텔레비전을 톡 꺼 버린다. 마음이 상한 아리는 엄마가 없었으면 좋겠다고 아빠에게 엄마를 버리라고 한다. 엄마도 화가 잔뜩 나서 집을 나가 할머니네로 가버리고 만다.

유치원을 2년 다닌 아리가 이번에는 엄마 없이 아빠와의 생활을 보내게 된다. 아빠는 엄마가 없으니 자꾸 말을 더듬고, 머리도 잘 못 묶어 주고, 심지어 음식물쓰레기를 아리한테 버리라고 한다. 그렇게 엄마가 나간 지 며칠이 지났을 때 아빠가 엄마 생일이라고 밖에서 밥먹고 들어간다고 전화가 왔다. 텔레비전을 보며 참아 보려 한 아리는 어느새 엄마, 아빠가 있는 고고갈비로 향한다. 아리네 가족은 어떻게 될까? 아리와 엄마는 화해할 수 있을까?사랑하는 가족을 위하지만 작은 것을 잊을 때도 있어요!
아이가 행복한 가정 안에서 안심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아리는 엄마의 마음을 잘 알지 못했어요. 엄마는 시끄럽게 잔소리만 하고, 아리가 하고 싶은 건 하나도 못하게 하거든요. 아리는 엄마가 필요 없다고 생각했어요. 엄마가 가족을 위해 하는 일이 무엇인지 생각하지 못했지요.
엄마뿐 아니라 아빠도 그리고 아리도, 행복한 가정을 위해서는 모두가 노력을 해야 합니다. 이기적인 마음을 가져서도 안 되고, 또 혼자 편하자고 생각해서도 안 되지요. 엄마는 가족을 위해 하는 일이 많습니다. 가끔은 엄마도 화가 나서 아이 마음을 헤아리지 못할 때도 있지만, 그런 엄마를 탓할 수는 없어요.
이 책을 읽는 우리 아이들이 가족을 위해 할 수 있는 일, 행복한 가정을 위해 엄마, 아빠가 하고 있는 일들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행복한 가정 안에서 부모를 신뢰하고 이해하는 것은 아이 스스로도 올바른 책임감을 가질 수 있게 도와줍니다.

목차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